어서오세요!

저는 마광휘입니다.

대한민국 서울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일하고 있어요. 한 분야에 국한되지 않는 여러 문제를 해결하는 것에 즐거움을 느낍니다. 공부하고 느낀점을 위주로 블로그에 글을 작성하고 있어요. 최근에는 프론트엔드 문제 해결에 관심이 많아, 많은 시간을 쏟고 있어요. 러스트를 기반으로한 웹 생태계가 기대돼요!

최근 글

일정이 촉박한 프로젝트와 깨진 유리창5월 1일사내 워크숍; 이펙티브 타입스크립트, 객체지향의 사실과 오해를 끝내며3월 27일테스트 코드 시작하기3월 13일git flow; 환상과 현실 그 사이에 서비스2월 13일블로그 리뉴얼 그리고 회고1월 17일2021년 회고1월 9일